기독신문

상단여백
기사 (전체 1,417건)
[백향목] 루터 이야기
중세의 강단은 하나님을 무서운 심판자로 가르쳤고 예수를 죄인들의 무게를 재는 두려운 메시아로 가르치고 있었다. 성경에서 이탈한 중세 말은 성자들과 마리아를 추앙하는 신앙으로 가득했고 미신적 양상을 띄고 있었다. 기독...
기독신문  |  2018-10-22 13:21
라인
[백향목] 독립전쟁 이야기(2)
메사추세츠 주가 영국과 전쟁을 벌인 상황에서 12개 주들은 참전 여부를 놓고 갈팡질팡하고 있었다. 이런 상황에서 1775년 3월 버지니아 주의회가 리치몬드 시의 성요한 교회에서 열린다. 전쟁이냐 굴복이냐를 높고 열띤...
기독신문  |  2018-10-15 09:29
라인
[백향목] 독립전쟁 이야기
1763년 영국은 지루한 전쟁에서 승리했다. 이전쟁은 프랑스와의 전쟁이었다. 당시 두나라는 에필레치아 산맥과 미시시피강 사이의 드넓은 영토를 높고 패권을 다툰 것이었다. 그 결과 뉴프랑스는 사라지고 위로 퀘백에서 아...
기독신문  |  2018-10-08 13:33
라인
[백향목] 리더 이야기
리더의 조건은 두 가지다. 그 두 가지 조건 중 첫 번째는 관용이다. 고전을 읽다보면 리더가 될수록 조심해야 하는 것이 언행임을 배우게 된다. 주역에 이런 말이 나온다. “낮은 지위에 있는 자는 정도만 지켜도 잘 되...
기독신문  |  2018-10-01 13:35
라인
[백향목] 6·8 혁명 이야기
6·8 혁명은 1968년 5월 3일 프랑스 좌익들이 일으킨 개혁운동이다. 1968년 5월 초 프랑스의 낭테르대가 학생들의 봉기로 학교를 폐쇄한다. 이러한 사태는 프랑스 지성의 본산이라는 소르본 대학생들의 봉기로 이어...
기독신문  |  2018-09-17 10:00
라인
[백향목] 포카혼타스 이야기
북미 첫 번째 정착촌인 제임스타운은 존 롤프가 가져온 담배씨를 심어 재배에 성공한다. 저들은 인디언들에게 배운 데로 담뱃잎을 말려 연초로 만들었다. 갈색의 황금(Brown Gold)으로 불리는 담배는 제임스타운 사람...
기독신문  |  2018-09-10 12:02
라인
[백향목] 제임스타운 이야기
제임스타운은 북미대륙의 첫 번째 정착촌이다. 1588년 영국의 엘리자베스여왕은 스페인의 무적함대를 무찌르고 대양의 주도권을 확보하게 된다. 그 후 엘리자베스 여왕의 명령을 받은 월터 라울라는 북미대륙 탐험 길에 오른...
기독신문  |  2018-09-03 14:45
라인
[백향목] 중세 탐험 이야기
중세는 유럽이 세계의 중심이라고 믿었던 시대였다. 그런 유럽인들은 대탐험들을 통하여 유럽이 세계의 중심이 아님을 깨닫게 된다. 이런 탐험에 가장 먼저 뛰어든 나라가 포르투갈과 스페인이었다. 그리고 뒤이어 이 탐험의 ...
기독신문  |  2018-08-27 13:37
라인
[백향목] 투르 전투 이야기
이슬람제국과 비잔틴제국은 634년 사해 근처에서 첫 전투를 벌였다. 그 후 수차례 더 격돌을 했는데 그때마다 이슬람의 옴미아드 제국의 승리로 끝나면서 비잔틴제국은 중동 지역을 빼앗긴다. 당시 옴미아드 왕조의 설립자인...
기독신문  |  2018-08-20 13:53
라인
[백향목] 기독교 로마제국 이야기
313년 2월 서로마의 콘스탄티누스 황제와 발칸을 다스리던 리키니우스 황제가 밀라노에서 만났다. 이 만남은 제국의 문제를 결정짓는 공적 회담인 동시에 콘스탄티누스의 여동생과 리키니우스가 결혼식을 올리는 사적 행사였다...
기독신문  |  2018-08-13 13:35
라인
[백향목] 예장합동 군선교 이야기
최근 들어 우리 총회는 한국 군선교의 상징인 육군훈련소 연무대군인교회 건축 분담금 6억원의 4배에 가까운 23억원을 약정하는 등 적극적인 군선교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그 내역을 보면 사랑의교회가 7억원, 새로남교회...
기독신문  |  2018-07-30 13:54
라인
[백향목] 멋진 청년 이야기
윌터 카는 금년 20세가 된 미국의 청년이다. 미국 동남부 엘리바마주에 홈우드에 사는 이 청년은 벨홉스라는 이삿짐 센터에 신입사원으로 채용된다. 그리고 첫 출근을 하기 전날 자신이 갖고 있는 2003년형 닛산 중고차...
기독신문  |  2018-07-23 12:03
라인
[백향목] 소설같은 이야기
인구 416만 명의 작은 나라 발칸의 크로아티아가 축구 종가 잉글랜드를 꺾고 결승에 오르는 소설 같은 이야기의 주인공이 되었다. 이로써 크로아티아는 1930년 제1회 월드컵으로 불리는 줄리메컵에서 우승한 인구 347...
기독신문  |  2018-07-16 11:37
라인
[백향목] 세계 축구의 지각변동 이야기
2018년 러시아 월드컵은 이변의 연속이다. 1930년 시작된 월드컵은 2014년 브라질 대회까지 총 20번 열렸다. 그 중 삼바축구의 나라 브라질이 5번 우승했고 독일과 이탈리아가 4차례 정상을 밟았다. 그리고 마...
기독신문  |  2018-07-09 14:41
라인
[백향목]한국 축구이야기(1)
오늘 우리는 매우 슬프다. 이 말은 휴머노이드 로봇 ‘소피아’와 속삭인 독일 총리 메르겔의 말이다. 디펜딩 챔피언 독일이 한국에 2골차 패배를 당한 소식은 6월 28일 하루 종일 세계 언론과 누리꾼 사이에서 최대 화...
기독신문  |  2018-07-02 11:26
라인
[백향목] 월드컵 태동 이야기
1930년 이래로 4년마다 세계인을 열광시키는 전 세계에서 가장 권위 있는 스포츠가 된 축구라는 이름은 1314년 영국의 문헌에서 발견된다. 매스풋볼이라고 불리웠던 초기의 게임은 위험한 오락이었다. 초창기 축구는 주...
기독신문  |  2018-06-25 09:52
라인
[백향목] 비잔틴 제국 이야기
476년 서로마가 야만족들에 의해 멸망한 후 동로마는 정통성을 계승하며 비잔틴 로마 제국으로 불리게 되었다. 비잔틴의 명칭은 수도 콘스탄티노플의 옛 이름 비잔티움에서 유래했다. 비잔틴 제국은 이 도시를 중심으로 한 ...
기독신문  |  2018-06-15 13:08
라인
[백향목] 좌주와 문생 이야기
좌주와 문생은 고려 귀족사회의 대표적 키워드다. 좌주는 과거시험문제를 출제하고 관리하는 ‘지공거’와 ‘동지공거’를 두는 고시관 제도이다.고시관의 주관으로 시행된 과거에서 합격한 사람을 문생이라 했다. 문생은 좌주를 ...
기독신문  |  2018-06-11 16:18
라인
[백향목] 기독교 미래 이야기
과학이 하우(how)에 대한 대답을 가르치고 있다면 기독교는 와이(why)에 대하여 대답한다. 과학이 하우(how)에 대한 질의 응답 시스템이라면 기독교는 와이(why)에 대한 질의응답 시스템인 것이다. 지금도 과학...
기독신문  |  2018-05-28 13:05
라인
[백향목] 행복한 삶의 이야기
정신분석 심리학의 창시자인 프로이드는 행복을 ‘갈등이나 흥분이 없는 안정된 심리상태’라고 말했다. 또한 인본주의 심리학의 대표라는 메슬로우는 ‘어떤 절정감의 극치’를 행복의 본질로 이해했다. 코핫은 행복을 ‘정신적 ...
기독신문  |  2018-05-14 11:32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