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신문

상단여백
HOME 교육 멘토칼럼
[교육칼럼] 통일세대 복음통일교육 abc (11) 장년을 위한 통일교육 프로그램
▲ 조만준 목사
통일바람네트워크 대표

통일한국 시대를 대비한 통일교육은 단기적인 성과에 치중하기보다는 통일 과정에서부터 통일 이후까지 이어지는 장기적인 사역이 되어야 한다. 준비의 핵심은 사람을 세우는 교육이다.
한국교회는 통일을 앞두고 사람을 양성하고 미래를 대비하는 일에 주목해야 한다. 한국교회는 통일한국 시대에 대한 이해와 전문적인 소양을 갖춘 목회자 양성뿐만 아니라 평신도 사역에도 힘을 써야 한다. 이러한 노력의 결과로 한국교회가 사회통합의 한 축을 여는 중요한 역할을 감당할 것이다.

결국 사람을 준비하는 사역의 첫 걸음은 교육으로부터 출발한다. 기독교 통일교육은 성경적 통일관을 제시하고 한반도의 통일이 하나님의 뜻임을 인식시켜주는 일이다. 사회 참여와 실천을 통해 사명 의식으로 연결되어야 한다.
교회에서 장년을 대상으로 가능한 6주 커리큘럼의 통일 세계관 아카데미를 제시해 보기로 한다.

통일한국시대를 대비한 장년 교육:통일 세계관 아카데미

1주:통일문제 이해
민족의 당면한 중요한 과제인 통일의 의미를 복음적인 관점에서 제시한다. 개인적, 국가적, 사회적 차원에서 통일의 필요성을 깨닫게 하고 성경적인 통일교육의 실례를 제공한다.
2주:역사를 통해 본 기독교 통일교육
한민족의 역사와 사례를 통해 교훈과 시사점을 제시한다. 인물들과 사건을 통해 현대사적 의미와 분단극복의 과제를 지닌 우리에게 주는 시사점을 알아본다.
3주:북한주민의 실상과 북한 이해(탈북민 사역)
북한 체제의 실상과 구조적 문제들을 균형감 있게 제시하고 교회의 탈북민 사역을 통해 북한 체제에 대한 이해를 돕는다.
4주:성경의 사례를 통해 본 바람직한 통일관
이스라엘 역사와 성경의 사례를 통해 통일이 주는 의미와 위기 극복 사례를 통해 바람직한 통일에 대한 입장을 제시한다.
5주:인문학적 소재를 통한 안보 및 통일교육
영화 및 음악, 인문학적 소재를 통해 통일의 감성을 키우고 나라 사랑의 안보 의식과 사명감을 고취시킨다.
6주:통일교육 견학(제암리 3·1운동 순국기념관, 통일전망대)
현장을 체험함으로 애국심과 사명감을 고취하여 기독인의 통찰력을 갖는다.

기대효과

1. 평화통일이라는 시대의 상황에 맞추어 성경적이며 복음적인 통일 이해를 돕는다.
2. 지속적인 통일교육을 통해 사명감과 책임의식을 고취시키며 통일 역량을 갖춘다.
3. 통일한국시대를 대비한 구체적인 실천의 방안을 제시하고 교육생이 스스로 실천할 수 있는 일들을 고민하게 한다.

기독신문  ekd@kidok.com

<저작권자 © 기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