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니메이션 〈천로역정〉과 순례길 함께 떠나요”
“애니메이션 〈천로역정〉과 순례길 함께 떠나요”
  • 박용미 기자
  • 승인 2019.06.11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존 번연 원작에 충실, 완성도 높은 스케일 선보여 … “선교현장 좋은 콘텐츠 기대”

책으로 읽던 크리스천의 고난과 소망이 눈앞에서 생생하게 펼쳐진다. <천로역정>이 만화영화의 옷을 입고 관객들을 찾아왔다. 영화 <천로역정:천국을 찾아서>는 존 번연의 <천로역정>을 원작으로, 어린이부터 어른까지 다양한 이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영화 &lt;천로역정:천국을 찾아서&gt;는 동명의 원작 소설을 애니메이션으로 구현해내며, 크리스천들이 가야할 진정한 순례길의 의미를 보여주고 있다. 제작사는 콘텐츠가 부족한 선교 현장에서 이 작품이 복음 전파의 역할을 하길 기대하고 있다.
영화 &lt;천로역정:천국을 찾아서&gt;는 동명의 원작 소설을 애니메이션으로 구현해내며, 크리스천들이 가야할 진정한 순례길의 의미를 보여주고 있다. 제작사는 콘텐츠가 부족한 선교 현장에서 이 작품이 복음 전파의 역할을 하길 기대하고 있다.

<천로역정>은 성경 다음으로 가장 많이 읽힌 책이다. 전 세계 200여 개 이상의 언어로 번역되는 등 기독교 문학의 최고 고전이라고 할 수 있다. 천국도시에 관한 책을 발견한 주인공 ‘크리스천’이 책을 통해 죄와 심판에 대해 자각하면서 어깨에 무거운 짐을 지고 떠나는 험난한 여정에 관한 이야기다. ‘크리스천’의 여정은 결국 영원불변하는 진리를 향해 가고 있다는 점에서 기독교인의 삶을 잘 보여주는 신앙지침서이기도 하다.

영화 <천로역정:천국을 찾아서>도 원작 내용을 그대로 담았다. 죄악으로 어두운 멸망도시를 떠나 천국도시로 향하는 ‘크리스천’이 수많은 유혹과 고난에 맞서 믿음의 여정을 완주하는 과정을 그린다. 이 여정에는 가야 할 길을 안내하고 조언을 아끼지 않는 ‘전도자’와 ‘해석자’부터, 가지 말아야 할 길로 ‘크리스천’을 끊임없이 유혹하는 ‘세상 잘난’, ‘아볼루온’까지 다양한 인물들이 등장한다. 영화 속 인물의 등장과 시험, 고난은 두려움에 맞서는 용기와 함께 강한 믿음을 가진 진정한 순례의 삶을 보여준다.

애니메이션인 만큼 거대한 스케일과 화려한 볼거리도 주목할 만하다. ‘크리스천’이 여행 중 당도하는 ‘율법 언덕’ ‘세속의 숲’ ‘절망의 성’ ‘허영시장’ ‘마법의 들판’ ‘죽음의 골짜기’ 등 상상만 했던 순례길을 보는 재미도 쏠쏠하다.

영화 <천로역정:천국을 찾아서>는 전 세계 크리스천은 물론 특히 미전도 종족에게 복음을 전하기 위해 제작되어 그 의미가 남다르다. 제작사 레벌레이션 미디어는 극장 티켓 수익을 세계 100여 개국 언어로 영화를 번역하는 데 사용할 예정이다.

이미 프로덕션 초기 단계에서 캠페인을 진행하며 26개 주요 국가의 언어로 영화를 만들기 위한 기금을 확보했으며, 세계 각국의 다양한 사람들의 재능기부가 이어져 고퀄리티 더빙을 완성했다. 국내에서도 주영훈, 김효진, 성대현, 정범균 등 연예인들이 재능기부 형식으로 더빙에 참여해 그 의미를 더하고 있다.

영화의 제작사와 제작자는 수익금의 일부를 선교를 위해 사용한다고 밝혀 감동을 줬다. 특히 영화 프로듀서 스티브 클리어리는 선교단체 순교자의소리 멤버로 쿠바, 수단, 나이지리아, 이라크 등지에서 선교사역을 펼쳐왔다. 그러던 중 선교 분야에 영화라는 콘텐츠가 얼마나 좋은 기회가 될 수 있는지 깨닫고, 2015년 감독 로버트 페르난데스와 함께 애니메이션 스튜디오를 세웠다.

스티브 클리어리는 “기독교인들에게는 용기를 잃지 않고 고난을 헤쳐 나갈 수 있는 자신감을 북돋고 싶었고, 비기독교인들에게는 성도들의 치열한 영적 전쟁을 전하고 싶었다”고 제작 의도를 밝혔다. 그는 선교 현장에서 복음을 전하는 데 가장 매력적인 도구가 애니메이션이었다며 “소외된 지역 아이들은 대부분 디즈니의 해적판을 보고 있었다. 그래서 잘 알려진 명작이나 성경을 기초로 한 애니메이션을 곳곳에 심어주고 싶다는 꿈을 가지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천로역정:천국을 찾아서>도 직접적인 선교가 어려운 나라의 교회나 선교사들의 사역에 좋은 도구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 콘텐츠에 굶주린 선교 현장에 실질적으로 활용되었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내비쳤다.

복음을 전하기 위한 도구로 귀하게 사용될 영화 <천로역정:천국을 찾아서>는 6월 13일 개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기독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4266
  • 등록일 : 2016.12.12
  • 발행인 : 이승희
  • 편집인(사장) : 이순우
  • 편집국장 : 강석근
  • 개인정보관리·청소년보호책임자 : 우리나
  • 서울시 강남구 영동대로 330
  • 전화번호 : 02-559-5900 , 팩스:[편집국]02-557-9653, [광고부] (02)556-5875, 메일:[편집국] news@kidok.com, [광고부] ad@kidok.com
  • 기독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기독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kidok.com
ND소프트
SNS에서도 기독신문
인기뉴스
 2213 표지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