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원전 운동 연대 강화”
“탈원전 운동 연대 강화”
  • 이미영 기자
  • 승인 2021.05.03 1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핵 없는 세상을 위한 한국그리스도인연대(이하 핵그련)는 4월 23일 총회창립100주년기념관 4층 크로스로드 세미나실에서 제10차 총회를 열고, 탈원전을 추진하고 있는 해외 교회들과 연대를 강화하기로 했다.

핵그련은 신임집행위원장으로 이윤희 사무총장(고양YMCA)을 선출했으며, 제10차 총회 선언문 ‘핵 없는 세상을 위해, 묵은 땅을 갈아엎고 정의의 씨앗을 뿌리겠습니다’를 수정 발표했다. 또 10회기 주요사업은 정책협의회, 2022년 진행될 11주년 탈핵연합예배, 10년간의 핵그련의 역사를 담은 자료집 제작 등을 확정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