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회역사위, 역사관 직원채용 요청
총회역사위, 역사관 직원채용 요청
  • 정재영 기자
  • 승인 2020.12.15 1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회역사위원회 임원들이 이번 회기 사업일정을 조정하고 있다.
총회역사위원회 임원들이 이번 회기 사업일정을 조정하고 있다.

총회역사위원회(위원장:신종철 목사)는 12월 4일 대구 달서교회에서 임원회를 열고 총회역사관 상설운영을 위한 직원채용과 사료실 운영을 위한 공간 확보 문제에 대해 총회임원회에 지원을 요청하기로 했다.

당초 12월 중 열기로 했던 분과장들의 모임은 코로나19 확산을 감안해 내년 1월 말에 개최하기로 정했다. 같은 이유로 한국기독교역사사적지 및 순교사적지 지정식과 제105회 총회에 지정을 신청한 교회들에 대한 답사 일정 등도 미뤄질 예정이다.

역사저널 수록 논문과 관련한 사과문은 이날 초안을 한 차례 검토한데 이어, 12월 21일 양산 평산교회에서 다시 임시회를 열어 마지막으로 재검토한 후 발표하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