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클 W. 스미스가 온다
마이클 W. 스미스가 온다
  • 송상원 기자
  • 승인 2015.11.09 11: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CM 거장…15일 웨이브코리아 메인 무대에 올라
한국CCM 주역들과 한자리, 워십 진수 보여준다

 

▲ 한국을 방문하는 CCM의 거장 마이클 W. 스미스. 마이클 W. 스미스는 오는 15일 열리는 웨이브코리아 메인 무대를 장식할 예정이다.

CCM계의 살아있는 전설이 방한한다. 3번의 그래미상 수상, 40여개의 도브상 수상, 1500만장의 음반 판매고를 올린 마이클 W. 스미스가 11월 15일 서울 고려대학교 화정체육관에서 열리는 제1회 웨이브코리아 메인 무대에 오른다.

마이클 W. 스미스는 화려한 이력에서도 알 수 있듯이 미국 CCM계에 큰 족적을 남겨온 인물이다. 무엇보다 그의 위대함은 CCM(Contemporary Christian Music)의 진정한 의미를 구현했다는 점이다. 대중음악에 기독교 정신을 담아내 노래한 마이클 W. 스미스는 현대 기독교음악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인물이자, 미국 주류 음악계에서도 상당히 성공한 거장이다.

10년 만에 이뤄진 그의 내한공연은 기대와 관심이 넘친다. 2005년 첫 내한공연 당시, 마이클 W. 스미스는 1만 여명의 관객 앞에서 수준 높은 연주와 퍼포먼스를 선보이며 자신의 명성을 입증했다.

이번 공연에서도 마이클 W. 스미스는 가스펠을 비롯해 팝과 락 재즈 컨트리 등 다양한 장르의 음악을 자신만의 색채로 표현할 예정이다. 아울러 ‘Awesome God’ ‘Healing rain’ ‘Live the life’ ‘Above all’ 등 수많은 히트곡과 지난해 발표한 신곡들로 관객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것으로 보인다.

이순을 바라보는 CCM계의 거장도 이번 공연에 기대감을 나타냈다. 마이클 W. 스미스는 “지금이 제 인생에서 가장 찬양과 예배를 흠모하는 때인 것 같다”면서, “특히 10년 만에 한국을 찾아 다시 여러분과 만날 생각을 하면 흥분이 된다. 예전에 함께 했던 시간을 떠올리며 멋진 시간을 보내자”고 밝혔다.

마이클 W. 스미스와 더불어 한국의 CCM 주역들이 웨이브코리아의 첫 시작을 알린다. 황덕영 목사(웨이브코리아 대표)가 말씀을 전하고, 헤리티지, PK, Worship&Praise, Message 등이 참여해 찬양의 열기를 띄운다.

주최를 맡은 에이치스엔터테인먼트는 웨이브코리아를 미국의 패션컨퍼런스나 호주의 힐송컨퍼런스처럼, 다음세대가 모이는 대형 워십컨퍼런스로 성장시킬 계획을 품고 있다. 그만한 역량도 갖췄다. 에이치스엔터테인먼트는 지난 1년 사이에 커크 프랭클린, 아발론, 밥피츠, 힐송워십 등 굵직한 내한공연을 진행하면서 노하우도 쌓아왔다.

에이치스엔터테인먼트 은희승 대표는 “최대 규모의 연합예배와 최적화된 내한공연이라는 두 가지 코드를 잘 연출하겠다. 또한 마이클 W. 스미스를 비롯해 출연진들의 합동 공연을하나님 앞에 잘 드리도록 역량을 집중한다면, 웨이브코리아의 좋은 출발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문의:인터파크(www.interpark.com), 02-6082-398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기독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4266
  • 등록일 : 2016.12.12
  • 발행인 : 김종준
  • 편집인(사장) : 이순우
  • 편집국장 : 강석근
  • 개인정보관리·청소년보호책임자 : 우리나
  • 서울시 강남구 영동대로 330
  • 전화번호 : 02-559-5900 , 팩스:[편집국]02-557-9653, [광고부] (02)556-5875, 메일:[편집국] news@kidok.com, [광고부] ad@kidok.com
  • 기독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기독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kidok.com
ND소프트
SNS에서도 기독신문
인기뉴스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