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길성 교수 정년은퇴
김길성 교수 정년은퇴
  • 박민균 기자
  • 승인 2014.05.20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일 양지에서 퇴임예배 드려


총신대학교 신학대학원 조직신학 교수로 봉직했던 김길성 교수가 정년 은퇴한다.
총신대학교는 5월 22일 경기도 양지캠퍼스 100주년기념예배당에서 22년 동안 교단 목회자와 신학자를 양성해 온 김길성 교수 정년퇴임예배를 드린다.

김길성 교수는 1972년 고려대 영문과를 졸업하고 근명여고 교사로 근무하다가 1978년 총신신대원에 입학했다. 총신신대원을 수석졸업한 후 미국 유학길에 올라 트리니티복음주의신학교에서 신학석사, 웨스트민스터신학대에서 성경해석학 및 조직신학으로 박사학위를 받았다. 1992년 학위를 취득하고 귀국해서 곧바로 총신신대원 강사로 부임했고, 1993년부터 지금까지 조직신학 교수로 재직했다.

2013년 9월부터 12월까지 총신대 총장직무대행을 수행했으며, 학생처장 연구처장 교무처장 도서관장 총신개혁신학센터원장 신대원장(부총장) 대학원장(부총장) 등 주요 보직을 맡아 학교를 이끌었다.

저서는 <총신의 신학전통>(총신대출판부) <개혁신학과 교회(개정판)>(총신대출판부) <메이천박사저작선집>(총신대출판부) 등과 역서 <기독교와 자유주의>메이천 저(크리스찬출판사) <언약과 종말론>마이클 호튼 저(크리스찬출판사) 등이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기독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4266
  • 등록일 : 2016.12.12
  • 발행인 : 이승희
  • 편집인(사장) : 이순우
  • 편집국장 : 강석근
  • 개인정보관리·청소년보호책임자 : 우리나
  • 서울시 강남구 영동대로 330
  • 전화번호 : 02-559-5900 , 팩스:[편집국]02-557-9653, [광고부] (02)556-5875, 메일:[편집국] news@kidok.com, [광고부] ad@kidok.com
  • 기독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기독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kidok.com
ND소프트
SNS에서도 기독신문
 2192 표지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