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신문

상단여백
HOME 교계 일반
학원복음화협 정기총회
학원복음화협의회는 12월 11일 신반포교회(홍문수 목사)에서 제19차 정기총회를 열고 권영석 목사(전 IVF 총무)를 신임 상임대표로 임명했다. 권목사는 1997년부터 10년간 학복협 상임대표의 뒤를 이어 대표직을 맡으면서 {침체된 캠퍼스 선교를 위해 교회와 선교단체 간 총체적 연합전선을 구축하는데 힘을 다하겠다}고 취임소감을 밝혔다.

신임 권목사는 1983년부터 15년간 IVF 간사를 역임했고 1998년 도미, 공부와 목회자의 길을 걸었다. 임기는 5년이며 취임식은 내년 1월 열릴 예정이다. 한편 한복협은 이번 총회에서 내년도의 사역 방향을 [소통, 복음 R&D, 통전성, 20]이라고 소개했다. 이와 관련 강남호 총무는 {내년 20주년을 맞으면서 캠퍼스 복음화를 위한 연합과 소통의 중심역할을 감당하는 동시에 연구와 분석을 통해 복음을 효과적으로 전달하도록 돕는데 힘쓰겠다는 뜻}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총회에서는 제자들교회(화종부 목사)를 정회원으로 추인했으며 DSM선교회의 정회원 추인 건을 심의했다. 또 2009년 임원선임을 실시해 공동대표로 김동호 목사(높은뜻숭의), 이철 목사(남서울), 손귀연 목사(JDM)를 임명했다. 또 중앙위원으로 홍문수 목사(신반포), 장봉생 목사(서대문) 등을 선임하는 등 조직을 보강했다.

노충헌 mission@kidok.com

<저작권자 © 기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충헌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