흥덕남서울비전교회, 케냐 아동 결연 후원
흥덕남서울비전교회, 케냐 아동 결연 후원
  • 이미영 기자
  • 승인 2021.04.06 14: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흥덕남서울비전교회 관계자와 밀알복지재단 정형석 상임대표가 임직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흥덕남서울비전교회 관계자와 밀알복지재단 정형석 상임대표가 임직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담임목사 위임식과 장로 임직식을 진행하며 소외된 이웃을 위해 나눔을 실천한 교회의 소식이 훈훈함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흥덕남서울비전교회(양용전 목사)는 3월 20일 목사 위임 및 장로 임식 감사예배 중 밀알복지재단(이사장:홍정길)을 통해 해외 빈곤아동 24명과 결연후원을 맺었다. 흥덕남서울비전교회와 결연후원을 맺은 아동들은 케냐의 빈곤지역에 거주 중인 18세 미만 아동들로, 가난으로 영양불균형에 놓이거나 교육받지 못하는 등 기본권 보장에 어려움을 겪어왔다. 이번 결연후원으로 아동들은 밀알복지재단 케냐지부를 통해 전인적인 성장을 위한 건강검진, 급식, 학비, 교재 등 다양한 서비스를 받게 된다.

흥덕남서울비전교회 양용전 목사는 “앞으로도 성도들과 나눔을 실천하며 하나님께서 기뻐하시는 교회가 될 수 있도록 하겠다”며 “담임목사와 장로의 직분을 감당하는 날 결연후원이라는 뜻깊은 나눔을 함께 시작할 수 있게 돼 기쁘다”고 소감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