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신신대원 79동기회, 화재 교회 위로
총신신대원 79동기회, 화재 교회 위로
  • 노충헌 기자
  • 승인 2020.12.31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신신대원 79회 동기회 회장 남서호 목사, 증경회장 송태근 목사, 감정리교회 박장덕 목사, 상임총무 이종옥 목사의 모습.(오른쪽부터)
총신신대원 79회 동기회 회장 남서호 목사, 증경회장 송태근 목사, 감정리교회 박장덕 목사, 상임총무 이종옥 목사의 모습.(오른쪽부터)

총신대신대원 79회 동기회(회장:남서호 목사)가 12월 29일 춘천 감정리교회 박창덕 목사를 방문, 성금 3000만원을 전달하고 위로했다.
박창덕 목사는 지난 12월 1일 발생한 화재로 인해 사택을 잃고 지금까지 예배당에서 사모와 함께 임시로 기거하고 있다. 박 목사는 15년 전 화전민 마을인 현 임지에 감정리교회를 개척하여 복음 전파의 사역을 감당해 왔다.
동기회 회장 남서호 목사는 "농어촌선교의 소명을 가지고 일하던 박 목사가 큰 피해를 당했다는 소식을 듣고 동기들이 함께 정성을 모았다"면서 "박 목사가 속히 사택을 복구하여 추운 겨울을 잘 이겨내고 이전보다 더 힘있게 목회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