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강석 칼럼/ 총회 100년을 설계하다] (18)이제 우리 함께 손잡고 걸어가야 할 때다
[소강석 칼럼/ 총회 100년을 설계하다] (18)이제 우리 함께 손잡고 걸어가야 할 때다
소강석 목사(새에덴교회, 부총회장)
  • 기독신문
  • 승인 2020.02.25 12:51
  • 댓글 1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동관 2020-02-26 14:34:46
요즘 들어 교단에 대한 생각이 남달라 집니다. 소목사님 칼럼의 영향을 받아서 그러지 않나 싶습니다. 어릴적엔 뭐 이렇게 어렵게 교단이 많고 복잡하나 싶었는데, 바른 성경적 가치관과 복음의 본질을 사수하는 우리 교단과 교회에서 신앙생활하는게 감사의 제목이 되었습니다. 연합! 함께가는 총회되기를 기도합니다.

안소현 2020-02-26 13:55:58
하나되어 함께 가요~~~

양병만 2020-02-25 23:21:34
교단합동의 하나됨은 하나님의 은혜이며, 하나님의 영광을 위해서 한국교회를 더 사랑하고 하나됨으로 걸어가길 기도합니다.

이사랑 2020-02-25 22:24:14
개혁측과 합동측의 화합이 이루어진것처럼 우리 한국교회가 하나님의 은혜로 하나되기를 소망합니다~

유계영 2020-02-25 22:18:10
진정으로 함께 걸어가는 한국교회와 이 세상이 되는 꿈을 꿔봅니다~ 그 꿈이 이루어지는 행복한 꿈을 그려봅니다^^

많이 본 기사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