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성, 변승우 씨 교류금지 재확인
기성, 변승우 씨 교류금지 재확인
  • 박용미 기자
  • 승인 2019.06.10 1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회장 류정호 목사

기독교대한성결교회(이하 기성)가 제113년차 총회를 열고 변승우 씨에 대해 교류금지를 재확인했다. 기성은 5월 28~30일 경기도 부천시 서울신학대학교에서 이단 문제 등 현안을 처리했다.

기성은 이미 제104년차 총회에서 변승우 씨에 교류금지를 결의한 바 있다. 이번 총회에서도 변 씨에 대한 입장을 확실히 했다. 인터콥에 대해서는 예의주시 결의를 유지하며 변화 가능성을 지켜보기로 했다.

서울 대치동에 위치한 총회본부 재건축 문제를 위해 재건축연구위원회도 구성했다. 위원회는 전문 업체에 연구를 의뢰하고 공청회를 거쳐 내년 총회에 관련 사항을 보고하기로 했다. 유아세례는 ‘2세 이하’로 헌법 및 시행세칙을 개정했으며, 공식 문서에 ‘전자문서’ 사용을 추가했다.

둘째 날 진행한 임원 선거에서는 신임 총회장에 류정호 목사(백운성결교회ㆍ사진)를 선출했다. 교단 내 유력 인사들의 격돌로 관심을 모은 목사 부총회장 선거는 한기채 목사(중앙성결교회)가 지형은 목사(성락성결교회)를 제치고 당선했다.

1차 투표에서 한기채 목사는 461표, 지형은 목사는 298표를 얻었다. 두 후보 다 2/3를 넘지 못했으나 지 목사가 사퇴하면서 2차 투료는 진행하지 않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기독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4266
  • 등록일 : 2016.12.12
  • 발행인 : 이승희
  • 편집인(사장) : 이순우
  • 편집국장 : 강석근
  • 개인정보관리·청소년보호책임자 : 우리나
  • 서울시 강남구 영동대로 330
  • 전화번호 : 02-559-5900 , 팩스:[편집국]02-557-9653, [광고부] (02)556-5875, 메일:[편집국] news@kidok.com, [광고부] ad@kidok.com
  • 기독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기독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kidok.com
ND소프트
SNS에서도 기독신문
인기뉴스
 2202 표지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