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제부 특별구제헌금 마무리
구제부 특별구제헌금 마무리
  • 송상원 기자
  • 승인 2019.01.04 16: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구제부 임원들이 태풍 구제헌금 전달처를 놓고 논의하고 있다.

태풍 콩레이로 피해를 입은 김제신창교회와 강구풍성한교회를 돕기 위한 특별구제헌금 모금이 마무리됐다. 지난해 11월 27일~12월 31일까지 모금액은 총 890만원으로 집계됐다.

1월 4일 임원회로 모인 구제부(부장:김영웅 목사)는 특별구제헌금 모금액을 확인하고, 지원 방안을 논의했다.

김제신창교회와 강구풍성한교회를 방문한 바 있는 구제부 임원들은 “강구풍성한교회 사정이 더 어렵다는 데 공감했다. 김제신창교회의 경우 김제노회 등 지역교회의 도움으로 복구가 마무리 단계에 있지만, 강구풍성한교회는 예배당과 부속건물 전체가 침수돼 아직도 예배를 드릴 수 없는 상황이다. 이에 따라 특별구제헌금 890만원 중 강구풍성한교회에 590만원을 전달하고, 김제신창교회에 300만원을 전달하기로 했다.

구제부장 김영웅 목사는 “태풍 피해를 입은 형제 교회에 후원을 해주신 전국교회에 감사하다”면서, “다만 모금액이 저조했다. 앞으로는 어렵고 힘든 교회에 더 큰 관심과 후원을 가져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김제신창교회·강구풍성한교회 복구 모금 현황(최종)
안산동산교회 500만원, 예수님교회 200만원, 범어교회 50만원, 낙원제일교회 50만원, 대곡은혜교회 10만원, 박운성 20만원, 무명 60만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기독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4266
  • 등록일 : 2016.12.12
  • 발행인 : 이승희
  • 편집인(사장) : 이순우
  • 편집국장 : 강석근
  • 개인정보관리·청소년보호책임자 : 우리나
  • 서울시 강남구 영동대로 330
  • 전화번호 : 02-559-5900 , 팩스:[편집국]02-557-9653, [광고부] (02)556-5875, 메일:[편집국] news@kidok.com, [광고부] ad@kidok.com
  • 기독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기독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kidok.com
ND소프트
SNS에서도 기독신문
인기뉴스
 2201 표지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