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신문

상단여백
HOME 교계 일반
이승희 총회장 CTS 공동대표이사 취임
▲ CTS 신임 공동대표 이승희 목사(왼쪽)가 전임 전계헌 목사에게 명패를 받고 있다.

 예장합동 이승희 총회장이 CTS기독교TV(회장:감경철이하 CTS) 공동대표이사에 취임했다. 이 총회장은 11월 6일 서울 노량진동 CTS아트홀에서 열린 공동대표이사 이취임 감사예배에서 전계헌 직전 총회장에 이어 공동대표이사에 취임했다.

이승희 총회장은 “순수복음방송의 가치를 살리면서 혼란한 사회가 새로워지도록 함께 더불어 섬기고, 모든 교단의 역량을 모으도록 힘쓰겠다”고 취임 인사를 전했다. 이임한 전계헌 직전 총회장 역시 “앞으로도 CTS가 전국에 복음을 송출하는 일에 적극 동참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CTS 공동대표이사는 예장합동 이승희 총회장, 예장통합 림형석 총회장, 기감 전명구 감독회장이다. CTS 감경철 회장은 “새롭게 든든한 동역자로 서주실 공동대표이사님들과 함께 한국교회와 다양한 협력 사업을 펼쳐나가는 선교기관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박용미 기자 mee@kidok.com

<저작권자 © 기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승희 총회장

박용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