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신문

상단여백
HOME 교단 제103회 총회 속보
[14신] 총신사태 피해학생 강도사고시 '합격' 한목소리

총신사태로 피해 받은 총신신대원생을 위한 총회결의가 나왔다. 

고시부는 지난 6월, 총신사태로 인해 2017년 2학기를 이수하지 않은 총신신대원 졸업예정자에게 허락한 바 있다. 해당 졸업예정자 중 상당수가 합격했지만, 원서를 접수할 때 총신신대원 졸업장을 제출하지 못해 논란이 일었다. 

이에 고시부는 총회 결의를 통해 총신신대원 2017년 2학기 미이수자에 대한 강도사고시 합격을 결정해달라고 요청했다. 이에 총대들은 한목소리로 합격 결정에 동의했다.

아울러 해당 총신신대원생의 강도사 인허는 2018년 2학기 이수를 확인 후, 각 노회에서 결정하기로 했다.

 

기독신문 ekd@kidok.com

<저작권자 © 기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103회 총회속보

기독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