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신문

상단여백
HOME 교단 총회
SCE 여름수련회 7월 23일부터 연다
▲ 학생지도부장 오범열 목사(가운데)와 임원들이 SCE 여름수련회 일정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

총회 다음세대 여름사역의 꽃인 ‘SCE 여름수련회’가 7월 23일부터 시작한다.

학생지도부(부장:오범열 목사)가 주관하는 SCE 여름수련회는 청소년 2회, 청년 1회로 구성됐다. 청소년은 7월 23~25일(1차)과 7월 26~28일(2차) 진행한다. 대학청년부는 7월 26~28일이다. SCE 여름수련회 장소는 총신대 양지캠퍼스다.

‘우리는 세상의 소금과 빛’이란 주제로 열리는 여름수련회는 송태근 목사(삼일교회)를 비롯해 김정윤 목사(빛트인교회) 임출호 교목(안산동산고등학교) 최관하 교목(영훈고등학교) 라영환 교수(총신대) 등이 강사로 나서, 세상의 소금과 빛으로 어떻게 살아야 할지 전한다.

학생지도부는 6월 4일 총회회관에서 임원회를 열고 2018년 SCE 여름수련회 일정을 확정했다.

한편 SCE 여름수련회는 지방에서도 열린다. 광주·전남지역 청소년 연합수련회는 7월 30일부터 8월 1일까지 광주향기교회에서 진행된다. 대전·충청지역 청소년·청년 연합수련회가 7월 26~28일 청양 숭의청소년수련원에서 열린다.

정형권 기자 hkjung@kidok.com

<저작권자 © 기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형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