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신문

상단여백
HOME 교단 일반
서북지역노회협 “교단 발전 협력”
▲ 서북지역노회협의회 배재군 대표회장을 비롯한 전임회장과 임원들이 6일 가진 신년하례회에서 기념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서북지역노회협의회(대표회장:배재군 목사)는 1월 6일 서울 방이동 올림픽파크텔에서 신년하례회를 갖고, 교단의 발전을 위해 협력할 것을 다짐했다.

신년감사예배는 상임회장 이은철 목사 사회, 장로상임총무 윤여웅 장로 기도, 서기 김진하 목사 성경봉독, 총회장 김선규 목사 설교, 증경총회장 김삼봉 목사 기도 순으로 진행됐다.

‘하나됨이 힘입니다’라는 제하의 말씀을 전한 김선규 총회장은 “주님께 속한 우리는 한 소망 안에서 부르심을 받았다”면서, “총회를 섬기고 서북지역노회협의회에서 함께하는 우리 모두가 하나 되어 교단 발전에 힘쓰고 세계선교를 위해 나아가야 한다”고 권면했다.

이어 참석자들은 고영기 목사 김철중 목사 배재철 목사 최재우 목사 김응선 목사의 인도 아래 △국가와 민족을 위해 △총회 발전을 위해 △해외 및 북한동포를 위해 △세계선교를 위해 △서북지역노회협의회를 위해 특별기도를 드렸다.

2부 신년하례회에서는 신년인사와 더불어 축하의 시간을 마련했다. 대표회장 배재군 목사는 “2017년에는 총신대 사태 등 교단의 묵은 문제들이 잘 해결되길 바라고, 종교개혁 500주년을 맞아 교단 내 모든 교회들의 예배회복이 절실하다”면서, “서북지역노회협의회가 우리 교단이 보다 성숙한 교단이 될 수 있도록 협력할 것이고, 신앙의 아름다운 전통을 이어나가는데도 앞장서겠다”고 인사를 했다.

아울러 장대영 목사 등 증경회장들과 서울지역노회협의회 대표회장 석찬영 목사의 격려사와 축사가 이어졌다.

101회 총회에서 부서기로 당선된 권순웅 목사 등 101회 총회 임원과 상비부장, 기관장에게 축하패를 전달하는 시간도 가졌다.

송상원 기자  knox@kidok.com

<저작권자 © 기독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상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기독카툰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