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신문

상단여백
‘총신 정상화’ 목소리 커지고 있다
총회장 추수감사절 메시지 “기억하며 감사합시다”
명성교회 결국 세습 … 교단헌법 ‘무기력’
이만희의 ‘영적 배필’ 김남희 신천지 이탈
경찰선교회 12월 4일 총회
농어촌부 '희망 불어넣기' 캠페인 벌여
재정지원·해외수양회 변화 '도모'
가을 노회 정기회 결의
남중노회, 남평양노회, 대전중부노회, 북평양노회, 서평양노회, 수원노회, 수경노회, 평북노회
호남제주 동성애반대연대 결성
부산 학교기도운동 불씨 일어난다
GMS, 권역별 대회 · 헌신예배 통해 선교 열기 확산
“종교개혁자들이 회복한 복음 잊지 말아야 한다”
오정현 목사 대통령 표창 교경협 지원 공로 인정
소강석 목사, 아시아문화경제 국제교류협력 대상 수상


특별기고
PREV NEXT
여백
여백
권호 목사의 본문이 이끄는 설교로의 초대
PREV NEXT
여백
이주일의 설교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목회자 소득세 대처…세금 세미나’ 열린다
“‘전도’와 ‘양육’ 능숙한 구역될 수 있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