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총회 이단사이비대책 선언문 공포
할랄·동성애반대 세미나 마쳐 "연대 활동 강화”
노회 정기회 결의서
종교 초월 '나은 세상'위해 사회 섬긴다
대안학교 설립 세미나 6월 13일 연다
“총대장로 현황 미제출노회 소환”
교회협, 동성애자 김조광수 감독 간담회 결국 무산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지사소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특별시 강남구 영동대로 330  |  TEL : 02-559-5900  |  FAX : 02-557-9653(편집국), 02-556-5875(광고국)
기독신문의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 © 2006~2016 기독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