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교회자립지원제도는 구제 차원 넘어 성격적 과제"
“성경적 십일조 생활화 적극 교육해야”
2000여 원우, 선교헌신 다짐
정평수 목사, 은퇴 앞두고 총신에 장학금 기탁
총회 '여름 지도자컨퍼런스' 시작
예장합신 이대위, ‘막무가내 공청회’ 논란
기하성 교단통합 무산, 별도의 총회 열어
폐암 4기 윤성진 전도사 도움 절실
한국CE동지회 "CE 운동 다시 회복해야"
총신대총동창회 동문의 날 열어
"하나님 창조세계 지키는 교회 격려"
한국교회여성연합회 정기총회
외국인 유학생 경연대회 "세계가 하나"
실천신대 개교 10주년 기념 세미나 연다
대구기독교총연합회 북한이주민에 성금 전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지사소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남구 영동대로 330  |  TEL : 02-559-5900  |  FAX : 02-557-9653(편집국), 02-556-5875(광고국)
기독신문의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 © 2006~2015 기독신문. All rights reserved.